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행복한자 0 143 06.04 21:47

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가슴 한쪽이 베인 것 같은
통증을 느낄만치 낯선 그리움 한 조각
간직하고 있지 않는 사람 어디 있을까? 
 
단지
한편의 예쁜 시와
감미로운 음악으로
허기진 마음 채우고 있을 뿐이지... 
 
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그 사람의 어깨에 기대어
참고 또 참았던 뜨거운 눈물
펑펑 쏟아내고 싶을 만치
보고 싶은 한 사람 없는 이 어디 있을까? 
 
단지
잊은 척 속 마음 감추고
애써 웃고 있을 뿐이지... 
 
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생각만으로도 목이 메어
숨이 턱하고 멎어 버릴 만치
오랜 세월 눈물로 씻어도 씻기지 않는
슬픔 한 조각 없는 사람 어디 있을까? 
 
단지
세월이라는 이름으로 덧입혀져
슬픔조차도 희미해져 있을 뿐이지... 
 
누구나 살면서 어느 순간에
목에 걸린 가시처럼
뱉을 수도 삼킬 수도 없을 만치
아물지 않고 아픔으로 남아 있는
상처 한 조각 없는 사람 어디 있을까? 
 
단지
조금 더 작은 상처를 가진 사람이
더 큰 상처를 가지고 있는 사람을
보듬어 주며 사는 것이지... 
 
- 좋은글 中에서 -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0 셰익스피어의 말씀 샛별 06.19 274
309 산다는건 하루하루 죽어가는것이다. 청포도 06.18 246
308 불평과 거짓말 파란하늘 06.17 239
307 목표 눈꽃 06.16 193
306 마음가짐 눈꽃 06.16 255
305 무역 손편지 06.14 126
304 경쟁 손편지 06.14 120
303 열심히 살아가야 하는 이유 눈꽃 06.12 129
302 오늘의 식사는 내일로 미루지 않으면서.. 강뚝 06.10 141
301 생존의 경쟁 김삿갓 06.08 148
300 바라기와 버리기 김삿갓 06.07 128
열람중 누구나 살면서 어느 날 문득 행복한자 06.04 144
298 삶이라는 것 이슬 06.03 134
297 과거는 잊어라 폼나게살자 05.31 173
296 참고 있을 뿐이지 멋진애 05.29 167
295 중년을 즐기는 아홉가지 생각 집순이 05.29 173
294 미친짓이란 바로 이거다. 앵두 05.28 155
293 또 한잔에 넘어간다 이슬 05.27 148
292 오늘도 이 한마디가 나만의꿈 05.27 141
291 혼자 산다는것은 눈의꽃 05.25 156